기타 초킹? 잘못 쓰이고 있는 말입니다

choking은 왜 기타 ‘초킹’ 연주법으로 둔갑했을까? 이상순은 “테크닉이 너무 좋다. 더 놀란 거는 비브라토, 초킹이 좋다. 귀가 좋지 않으면 하기 힘든 테크닉이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비주얼 메탈 하드록이었다. 더블 초킹이 백미였다 기타 연주에서 ‘초킹’이라는 말이 나온다. ‘초킹’이란 기타의 줄(현)을 밀어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