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시 장군, 누구보다 독립운동 강하게 했는데…”

“독립운동을, 그것도 누구보다 강렬하게 했던 사실은 확고하지 않느냐.””체포·사망은 국가에서 했기에 국가에 자료가 있어야 하지 않느냐.””연좌제로 평생 억울하게 살았다. 독립운동가로 인정받아야 한다.” 이른바 ‘백마탄 여장군’으로 불리는 김명시(金命時, 1907~1949) 선생의 후손들이 8일 오전 경남 창원마산 열린사…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