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가에서 태어난 이토 히로부미, 한일의 상반된 평가

최근 하기시 쇼카 손주쿠와 가까이 있는 이토 히로부미의 옛집과 토쿄에서 옮겨 지은 별저를 방문할 수 있었다. 별저는 동경에서 살던 집을 옛집 옆에 옮겨 재현시킨 건물로 현재, 이토 히로부미 기념관으로 사용되고 있다. 이번 기사에서는 이토 히로부미에 대한 한일 간의 평가의 차이를 통해, 어떻게 일본에서 혐한의식…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