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후보, 헌법상 평화적 통일 위한 성실 의무 다해야”

한반도 평화와 통일을 지향하는 시민사회단체 대표들이 모여 대선후보들에게 “평화통일로 가는 모든 과정에서 민(民)의 주도적 참여와 역할이 보장돼야 한다”고 촉구했다. 종교 시민사회단체 136명의 대표들이 참여한 ’20대 대선에 즈음에 모인 평화통일 회의’는 21일 오전 11시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20층 국제회의장에서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