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시민들 2월 1일 ‘침묵시위’ … 군부 “영업하라” 경고

미얀마 군부쿠데타 1년이 되는 오는 2월 1일 현지에서 시민들이 ‘침묵시위’를 벌일 예정인 가운데, 군경이 가게를 찾아가 ‘계속 영업’을 경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미얀마 시민들은 곳곳에서 ‘반독재 시위’를 벌이고 있다. 국민들은 군부정권에 따르지 않겠다는 의미로 ‘시민불복종항쟁(CDM)’을 벌이고 있다. 시민불복종…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