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일 폭증하는 일 확진자 수, 진원지는 미군기지

일본에서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다시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일본 전국에 산재한 미군기지가 확산 진원지로 지목되고 있다. 일본 언론들에 따르면, 지난 연말부터 늘어나기 시작한 일본의 코로나19 확진자수는 4일 1268명으로 3개월만에 1000명 대를 넘은 데 이어 5일엔 2638명을 기록하는 등 연일 2배씩 증가하고 있다. 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