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과 통화한 기시다 “한미일 3국 협력 중요하다 말해”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11일 첫 전화 통화를 하고 한일관계 개선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고 일본 NHK와 <교도통신> 등이 보도했다.NHK는 이날 오전 10시 30분부터 약 15분가량 통화가 진행됐다면서 “기시다 총리가 윤 당선인에게 당선을 축하하고, 냉각된 한일관계 개선을 위해 협력하고 싶…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