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용, 유네스코 총장 만나 ‘사도광산’ 반대의견 전달한다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다음주 유네스코 사무총장을 만나 한일간 현안이 된 ‘사도광산’ 세계문화유산 관련 현안을 직접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최영삼 외교부 대변인은 17일 오후 정례 브리핑에서 정 장관이 오는 22일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되는 ‘인도-태평양 협력에 관한 장관회의’에 참석한다고 밝혔다.최 대변인은 “이…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