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외교장관 전화 통화… 블링컨 “북한 미사일 발사 규탄”

(워싱턴·서울=연합뉴스) 김경희 특파원 김경윤 기자 = 정의용 외교부 장관과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이 15일 오전 통화를 하고 북한의 잇따른 미사일 발사 문제를 협의했다.외교부는 양 장관이 이날 통화에서 최근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한 대응 방향을 논의하고 굳건한 한미동맹을 바탕으로 한 확고한 연합 방위태세…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