혐한 끝낼 방법… 윤석열 당선인의 대일관계 과제는

한일관계를 되돌아보며 혐한을 종식시키려면 지름길은 통일이라는 결론에 이르게 된다. 통일에 이르는 길이 멀고 어렵기 때문에 과거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이라는 예비학습 프로그램을 둔 것이 아니었을까. 북한이 금강산 남측 시설을 철거한다는데, 뜬구름 잡는 소리로 들릴지 모른다. 그렇다고 하더라도 남북협력을 정…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