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을 넘는 팔레스타인 여성들

매년 많은 한국인들이 이스라엘을 방문한다. 코로나 팬데믹 직전인 2019년의 경우 이스라엘 통계청이 밝힌 이스라엘 방문 한국인은 6만1200명이다. 이는 아시아국가 중에서는 중국과 인도에 이어 세 번째로 많은 방문객 수이고 전체 국가를 대상으로 하면 17위에 해당된다. 방문객 중에는 사업과 학업을 목적으로 하는 이들… 기사 더보기

문 대통령 “아세안에 코로나 대응 기금 500만 달러 추가 기여”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한국은 코백스에 2억 달러 공여를 약속했고, 이와 별도로 이번 달 아세안 국가부터 백신 지원을 시작했다”면서 “지난해 코로나 아세안 대응기금에 100만 달러를 기여한 데 이어 올해 500만 달러를 추가 기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4시부터 청와대 본관 총무실에서 화상으로 ‘… 기사 더보기

아세안+3 정상회의에서 한·중·일 정상이 강조한 것은?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개최된 ‘제24차 아세안+3 정상회의’에서 아세안 9개국과 중국, 일본의 정상들과 함께 코로나19 위기 상황에 대한 대응 및 그간 협력의 성과, 향후 추진 방향 등에 대해 논의했다. 이와 함께 역내 정세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했다.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면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은 … 기사 더보기

문 대통령 “종전선언, 세계 평화 출발점… 동아시아 지지 부탁”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미국과 러시아 등 동아시아 정상들이 참여한 회의에서 “지난 유엔 총회에서 제안한 ‘종전선언’은 대화의 문을 열고 한반도와 아시아, 나아가 세계 평화로 가는 중요한 출발점으로, EAS(동아시아정상회의)의 변함없는 지지와 성원을 부탁한다”고 요청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늦은시각 서면… 기사 더보기

홍준표의 ‘외교 대전환’, 엉뚱한 대전환을 걱정한다

홍준표 의원이 지난 27일 ‘외교 대전환 공약’을 발표했다. “대통령이 되면 국익 우선(Korea First)의 대원칙 아래 한미·한중·한일 등 무너진 대외관계를 정상화함으로써 나라의 자긍심을 회복하고 G7 선진국 도약의 기초를 마련할 것”이라면서 외교·안보 공약을 발표했다.그런데 공약의 내용을 들여다 보면, 문제점들이 … 기사 더보기

캄보디아, 11월 30일부터 접종완료 방문객 휴양지 의무격리 면제

캄보디아 정부는 오는 11월 30일부터 코로나 백신 접종을 완료한 외국인 방문객에 한해 남부 휴양 도시 시하누크빌과 인근 코롱 섬 일대 그리고 코콩주 다라 사코르 리조트(중국개발리조트) 등을 의무 격리 기간이 없이 방문할 수 있도록 허용하는 ‘샌드박스(Sandbox)’ 프로그램을 본격 시행할 예정이라고 지난 26일 관광부… 기사 더보기

문 대통령, 유럽 순방 시작… 첫 일정은 교황청 공식방문

문재인 대통령 부부는 28일 프란치스코 교황 단독 면담과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 참석, 헝가리 국빈방문 등을 위해 7박 9일 일정으로 유럽 순방길에 올랐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오전 11시 10분께 전해철 행정안전부장관, 송영길 더불어민주… 기사 더보기

차이잉원, 미군 대만 주둔 첫 인정 “미국이 지켜줄 것”

대만 차이잉원 총통이 미군의 대만 주둔을 처음으로 인정하며, 중국이 대만을 공격하면 미국이 지켜줄 것으로 믿는다고 밝혔다.차이 총통은 27일(현지시간) 미 CNN 방송과의 대담에서 “대만은 세계 각국이 함께 지켜야 할 민주주의 등대”라면서 최근 중국의 압박이 거세지는 가운데 국제사회의 지지를 호소했다.지난 21일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