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란드 작가들은 어떻게 우크라이나인을 돕고 있을까?

지난 21일 우크라이나에 평화 정착이 오길 바라는 열두 번째 온라인 집회가 열렸다.줌(ZOOM)에 모인 40~50여 명의 사람들은 의 번역자인 이지원 선생님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였다. 이지원 님은 한국외국어대학교 폴란드어과를 졸업하고, 폴란드 크라쿠프의 야기엘론스키대학교에서 미술사를 전… 기사 더보기

일제 조선신탁 명의 땅 또 있다… 민영휘 일가 소유인 듯

일제강점기 시절 수탈의 첨병에 섰던 ‘조선신탁주식회사’가 사적지인 충북 청주시 산성동 상당산성 내 토지 9필지를 현재까지 소유한 것으로 확인됐다.가 청주시 상당구 산성동 구 토지대장을 전수 조사한 결과 조선신탁주식회사는 산성동 138번지를 비롯해 총 9필지 면적 7513㎡를 소유한 것으로 나타났… 기사 더보기

‘참 굼뜨네’ 만만디, 바다 건너 중국에서는…

한국의 ‘만만디’ : 행동이 굼뜨거나 일의 진척이 느림을 이르는 말.중국의 ‘만만(慢慢)’ : 일을 처리할 때 한 걸음 한 걸음 점차적으로 진행하거나, 기다려 보고 나중에 결정하는 경우 이런저런 일로 중국인을 접해본 한국인은 중국인을 두고 ‘행동이 굼뜨고, 의사결정도 너무 늦어서 답답하다’고 한다. 그래서 이런 중국… 기사 더보기

미국의 공식 결론 “러, 우크라서 ‘전쟁범죄’… 민간인 공격”

미국이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서 ‘전쟁 범죄’를 저질렀다고 공식 결론을 내렸다.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은 23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미국 정부는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를 침공하며 전쟁 범죄를 저질렀다고 평가한다”라며 “이는 공개되거나 첩보로 입수한 정보를 신중하게 검토한 결과를 토대로 한다”라고 말했다.그러… 기사 더보기

혐한 끝낼 방법… 윤석열 당선인의 대일관계 과제는

한일관계를 되돌아보며 혐한을 종식시키려면 지름길은 통일이라는 결론에 이르게 된다. 통일에 이르는 길이 멀고 어렵기 때문에 과거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이라는 예비학습 프로그램을 둔 것이 아니었을까. 북한이 금강산 남측 시설을 철거한다는데, 뜬구름 잡는 소리로 들릴지 모른다. 그렇다고 하더라도 남북협력을 정… 기사 더보기

문 대통령, 한-룩셈부르크 수교 60년 기념 서한 교환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앙리 룩셈부르크 대공에게 “양국 수교 60주년을 계기로 두 나라 국민 간 상호 이해와 우의가 더욱 증진되고, 협력이 심화되기를 희망한다”고 했다.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면브리핑을 통해 “한-룩셈부르크 수교 60주년을 맞아 앙리 룩셈부르크 대공과 축하 서한을 교환했다”면서 이같이 … 기사 더보기

푸틴이 전쟁 명분 삼은 탈 나치화, 이 ‘나치’는 뭘까

러시아는 이번 전쟁에 대해 우크라이나의 나치 정부로부터 우크라이나인들을 해방시키기 위해서라는 이유를 들고 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앞서 전쟁의 명분으로 우크라이나의 ‘탈(脫) 군사화, 탈 나치화’를 밝힌 바 있다. 그렇다면, 왜 러시아는 우크라이나에 대해 ‘나치’라는 표현을 사용하는 것인가? 대다… 기사 더보기

러시아계만 분리독립하자? 그 주장이 타당하지 않은 이유

지금의 우크라이나-러시아 전쟁이 촉발된 원인 중 하나인 돈바스 지역 분쟁은 2014년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그리고, 러시아 입장을 옹호하는 많은 사람들이 우크라이나 동부에는 러시아계 주민이 많기 때문에, 분리독립 혹은 러시아로 병합하는 것이 타당하다는 뉘앙스의 이야기를 한다. 그렇다면,… 기사 더보기